시인 박태일

2줄 요약

  1. 1954년 경상남도 합천에서 나서, 부산대학교 국어국문학과에서 박사 학위까지 마쳤다.
  2. 현재 경남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로 일하고 있다.


1954년 경상남도 합천에서 나서, 부산대학교 국어국문학과에서 박사 학위까지 마쳤다.
1980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시부문에 「미성년의 강」이 당선되어 시단에 나선 뒤, 시집 <그리운 주막>, <가을 악견산>, <약쑥 개쑥>, <풀나라>를 냈다. 연구서로는 <한국 근대시의 공간과 장소>, <한국 근대문학의 실증과 방법>, <한국 지역문학의 논리>, <경남·부산 지역문학 연구> 1이 있고, <가려뽑은 경남·부산의 시 : 두류산에서 낙동강에서>, <크리스마스 시집>, <김상훈 시 전집>, <예술문화와 지역가치>, <정진업 전집>(1 시), <허민 전집>을 엮었다.
현재 경남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로 일하고 있다.
2006년 2월부터 2007년 1월까지 몽골인문대학교 초빙교수로 올랑바트르에 머물렀으며, <몽골에서 보낸 네 철>은 그 체류와 기행의 기록이다.

도서명: <몽골에서 보낸 네 철: 이별의 별자리는 남쪽으로 흐른다>(도서출판 경진, 18,000원, 국판 양장, 칼라)


Origin Content : 작가와비평 | Contact : [email protected]

Cotent License : CC-BY

This content is collected under the CCL license.

Please check the license of the original article before asking about copyright.